• 최종편집 2022-03-29(화)
 

 

칠곡군보건소 치매안심센터에서는 치매 조기발견과 예방을 위해 찾아가는 경로당 치매예방사업을 재개한다.

 

찾아가는 경로당 치매예방사업은 관내 경로당 256개소를 이용하는 어르신을 대상으로 7월부터 10월까지 치매안심센터 전문인력이 순차적으로 방문해 치매선별검사 및 치매서포터즈 교육을실시한다.

 

검사 결과 인지저하로 판정된 어르신은 치매안심센터에서 치매진단검사를 해드리며, 진단 검사결과 경도인지장애, 치매인 경우 다시 협력병원으로 의뢰하여 감별검사진행된다.

 

또 가정과 지역사회에서 치매인식 개선의 메신저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치매서포터즈를 양성한다.

 

권정희 보건소장은찾아가는 경로당 치매예방사업을 통하여 치매환자를 조기에 발견해환자와 가족의 고통과 경제적 부담을 최소화하고 어르신 치매서포터즈를 양성해 지역사회의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 개선과 치매 친화적 문화 조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치매안심센터에서는 폭염대비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한 안심키트 제공, 치매치료관리비 지원, 조호물품 지원, 배회가능어르신 인식표 및 배회감지기 지원, 치매예방프로그램 등 다양한 치매관리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칠곡군, 찾아가는 치매조기검진 및 치매서포터즈 양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