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3(목)
 

 

구미=서창국 기자/국립금오공과대학교(총장 곽호상)글로컬 사이언스 캠퍼스구축을 위해 엔젤식스플러스와 협약을 체결했다.

 

금오공대 LINC3.0 사업단 주관으로 21일 본관 중회의실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곽호상 금오공대 총장과 오명훈 산학협력부총장(금오공대기술지주회사 대표이사), 허장욱 산학협력단장을 비롯해 박진수, 김종립, 박종석 엔젤식스플러스 공동 대표 등 10여 명이 참석했다.

 

글로컬 사이언스 캠퍼스는 대학이 지역 혁신의 주체로서, 지역 혁신을 위한 인프라를 재정비하고 외부 네트워크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창업 및 지역 기업 성장을 지원하겠다는 의지가 담겨있다. 이를 위해 금오공대는 창업 컨설팅 전문회사인 엔젤식스플러스와 손을 잡고, 창업기업 초기 엔젤 투자 한국모태펀드 출자사업 공동 추진 학생·교원 창업 기업 멘토링 창업 비교과 과정 강의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엔젤식스플러스는 LG화학, LG전자, LG이노텍LG그룹 계열사의 전직 CEO 출신이 모여 설립한 창업 컨설팅 전문회사다. 기술개발 및 사업화 분야의 풍부한 경험과 폭넓은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초기 창업기업의 멘토링 및 엔젤투자 등을 추진하고 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지역 및 대학창업 기업을 위한 펀드조성을 비롯해 신사업 발굴 및 육성 그리고 캠퍼스혁신파크사업, 글로컬사업 등 대학에서 계획하는 정부지원사업 등에 함께 참여하며 대학과 구미 산업단지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LG화학 부회장을 역임한 바 있는 박진수 엔젤식스플러스 대표는 엔젤식스플러스의 풍부한 경영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대학이 지역 혁신의 주체로서 지역 성장을 견인하는 글로컬 사이언스 캠퍼스로 나아가는 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곽호상 금오공대 총장은 우리 대학은 기술지주회사 설립과 다양한 사업 운영을 통해 우수한 사업 아이템과 기술 등을 지속적으로 발굴하며 지역 발전을 위한 혁신 플랫폼을 구축해 왔다, “이러한 토대 위에 이뤄진 양 기관의 협력을 바탕으로 지역 신산업 육성과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협력방안이 이뤄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립금오공대, ‘글로컬 사이언스 캠퍼스 구축’ 위한 협약 체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