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9(수)
 


구미=이상철 기자/ 구미상공회의소(회장 윤재호)가 한국거래소와 전자공시시스템 자료를 바탕(별도포괄손익계산서 기준)으로 본사 구미소재 코스닥 상장사의 2022년 경영실적을 분석했다.

20235월 현재 한국거래소 코스닥에 상장된 기업 수는 1633개사며, 본사를 경북에 두고 있는 기업은 41개사로 전체의 2.5%를 차지하고 있고 이 중 구미는 20개사로 경북에서 가장 많으며 48.8%를 차지하고 있다.

본사가 구미에 소재한 20코스닥 상장사 중 중견기업은 8개사, 중소기업은 12개사로 나타났으며, 업종별로는 모바일 및 전자부품 분야가 5개사, 기계장비 4개사, 반도체 4개사, 자동차부품 4개사, 첨단소재 1개사, 의료용품 1개사, 소프트웨어 1개사 순으로 나타났다.

이들 20개 코스닥 상장사의 2022년 총 매출액은 25823억 원으로 전년대비 23.0% 증가했으며, 구미산단 총 생산액(465544억 원)5.5%를 차지하고 있다.

또한, 구미 코스닥 상장사의 2022년 총 영업이익은 2771억으로 전년(998)대비 177.7% 증가했으며,영업이익률은 8.8%로 전국 코스닥 상장사 평균(6.6%)보다 2.2% 높게 나타났는데, 이는 반도체, 이차전지 등 투자 확대와 신사업 진출로 인한 소부장 기업의 실적개선에 기인하는 것으로 보인다.

이들 상장사의 2022년 총 당기순이익은 1593억으로 전년(802)대비 98.7% 증가하고 매출액 순이익률은 6.2%로 전국 코스닥 상장사 평균(3.9%)보다 2.3% 높은 수치를 기록하고 영업이익을 금융비용(이자비용)으로 나눈 수치인 이자보상배율의 경우 202217.6을 기록해 안정적인 것으로 보이며, 유형자산은 전년대비 20.7% 늘어나 견고한 투자가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이들 기업의 총 고용인원은 약 5천여 명으로 구미국가산단 전체 고용인원(84,812)5.9%를 차지하고 있다.

구미상공회의소 심규정 경제조사팀/기업유치팀장은 지난해 반도체·이차전지 등 소부장 관련 코스닥 상장사의 실적개선이 눈에 띄며, 향후 구미산단에 입주한 우수한 강소기업이 더 크게 성장하고 투자를 늘릴 수 있도록 금융·기술지원 등 기술력과 잠재력에 근거한 다양한 기업지원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본사 구미소재 코스닥 상장사 2022년 경영실적 분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