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3(목)
 

 

 구미=옥춘석 기자/ 김영식 의원(경북 구미시을, 과방위, 운영위)은 지난달 26일 국가첨단전략기술 지정 시 검토요건을 추가하고 첨단전략기술조정위원회 운영 내실화의근거를 마련하는 국가첨단전략산업 경쟁력 강화 및 보호에 관한 특별조치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발의했다고 밝혔다.

 

기존에 발의된 특별법 개정안은광범위한 적용범위 및 강력한 처벌 규정문제로 인해 연구계·산업계의 연구·산업활동을 제약할 수 있어 연구계, 산업계 등에서 우려의 목소리가 매우 높아지는 상황이다.

 

특히, 첨단전략기술 육성의 취지와 달리, 해당 기술의 R&D 사업화, 해외진출 활동위축 및 생태계 공동화 우려가 있으며, 이미 산업기술의 유출방지 및 보호에 관한 법률에서 산업기술 보호를 규정하고 있어 사실상 이중규제에 해당한다.

 

이에 본 개정안은 기술지정의 제도를 보완하고 이중규제를 방지하기 위해 전략기술 지정 시 보호 대상 기술을 선정한다는 관점에서의 검토요건을 추가하고기술지정 심의 시 필요 최소한의 범위로 심의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이해관계자 의견수렴 및 소관 중앙행정기관의 장과 협의 절차를 규정하고 기술조정위원회의 위원장이 전략기술의 지정변경해제 검토 대상 기술을 정해 심의 할 수 있도록 현행법을 개선 보완했다.

 

김영식 의원은이번 개정안을 통해 국가첨단전략산업의 육성을 위한 제도적 체계를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 된다,“앞으로도 우리나라의 국가첨단전략산업이 세계를선도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영식 의원, 국가첨단전략산업 육성을 위한 제도적 체계 마련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