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2(목)
 

 

상주=서창국 기자/ 상주시는 2024년 스마트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지원 등 3개 사업에 대해 총사업비 110(도비 49)이 최종 확정돼 국회 예산 심의과정을 앞두고 있다.

 

대상 사업은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지원사업(대구경북능금농협 상주지점, 함창농협), 저온유통체계구축지원사업(외서농협), 과수생산유통지원사업(남상주농협)이 각각 선정됐다.

 

사업 주요 내용으로는 산지 농산물을 규격화 및 상품화를 위해 꼭 필요한 복합시설로 집하선별포장시설, 농산물의 무게와 당도를 측정해 자동으로 선별해 주는 스마트 선별 상품화시설, IOT 기반 콜드체인시스템이 구축된 저온 시설이 핵심 내용이다.

 

특히, 신선하고 안전한 농산물을 공급받고자 하는 소비자의 욕구를 충족할 수 있도록 농산물의 생산부터 출고까지 전 과정을 관리할 수 있게 되었다.

 

2026년 건립 예정인 상주시 농산물종합물류단지와 연계하여 수집된 농산물의 선별과 상품화를 위해 이러한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 시설을 적극 활용해 유통단계의 불필요한 과정을 줄여나가고, 또한 규격화된 농산물은 점점 확대되고 있는 온라인 도매시장에서 청년층 소비자를 선제적으로 확보 국내외 유통을 활성화해 나갈 계획이다.

 

이에, 강영석 시장은 스마트 산지유통시설 기반 구축을 통해 상주 농산물의 유통 경쟁력을 높이고 농가는 고품질 농산물 생산에만 주력할 수 있는 농산물 유통구조의 고도화를 통해 지속 가능한 농업환경을 조성해 나갈 것이라며 강력한 의지를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024년 유통분야 국·도비사업 49억 확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