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5(월)
 

 

상주=서창국 기자/ 상주시는 기후 위기의 심각성을 알리고 탄소중립 생활 운동으로 확산 유도를 위해 지난달 31() 시민들의 왕래가 많은 북천산책로 일원에서 상주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주관으로 2023년 지속가능발전 생활실천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번 갬페인은 상주시민 500여 명을 대상으로 탄소중립을 위한 11정화식물을 심는 체험과 일회용 봉투 대신 친환경 장바구니 사용, 친환경 칫솔사용, 수질정화를 위한 EM흙공만들고 던지기, 탄소중립참여 동참하기 등 다양한 체험활동을 진행했다.

 

또한, 부대행사로 기후환경 사진전도 개최하는데 지구 온난화로 빙하가 녹아내려 조금밖에 남아있지 않은 위태한 얼음 위에서 새하얀 북극곰의 힘겨워하는 모습을 담은 사진을 비롯해 기후변화의 심각성을 일깨워 주는 환경사진 총 30점이 전시됐다.

 

김승묵 상주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장은 상주시의 특색에 맞는 지속가능발전 목표를 설정하고 실천사업을 추진 상주시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최한영 환경관리과장은 이번 캠페인을 통해 시민들에게 기후 위기의 심각성을 알리고 탄소중립 생활운동으로 확산을 유도하고 나아가 탄소중립 사회전환을 위한 자발적인 주민실천으로 이어지기를 바란다며 소감을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상주시, 2023 지속가능발전 생활실천 캠페인 진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