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5(목)
 


  구미=이해수 기자/ 순천향대학교 부속 구미병원(병원장 정일권)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발표한 제5차 결핵 적정성평가에서 최우수 1등급을 획득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20221월부터 6월까지 6개월간 입원과 외래 결핵환자를 진료한 전국 508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이뤄졌으며, 결핵균확인검사 실시율 통상감수성검사 실시율 신속감수성검사 실시율 초치료 표준처방 준수율 결핵환자 방문 비율 약제처방 일수율 등 6가지 지표로 평가됐다.

 

평가결과, 순천향대 구미병원은 결핵균확인검사 실시율, 신속감수성검사 실시율, 초치료 표준처방 준수율 등에서 100점 만점을 기록하며, 전체평균 97.5점을 획득해 참여한 의료기관 전체평균(91.8)과 동일 종별평균(91.2) 대비 높은 점수를 획득하는 쾌거를 이뤘다.

 

결핵 적정성 평가는 신속하고 정확한 진단과 표준화된 치료를 통해 결핵 발생률을 줄이고 결핵진료의 질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2018년부터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하고 있다.

 

정일권 병원장은 경험이 풍부한 최고의 의료진이 결핵 환자의 정확한 진단과 치료 관리를 위해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경북 중서부권 최종 거점병원으로서 결핵진료의 질 향상 도모를 위해 앞으로도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순천향대 구미병원, 제5차 결핵 적정성평가 1등급 획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