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2(목)
 


김천=김용호 기자/ 김천시가 행정안전부 주관 2024년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계획 평가에서 ‘A등급을 받아 28억 원의 기금을 확보했다고 7일 밝혔다.

 

지방소멸대응기금은 지역 주도의 지방소멸 대응을 목적으로 도입되어 행정안전부가 인구 감소 지역 89개 지자체와 관심 지역 18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투자계획을 평가하여 결과에 따라 차등 지원한다.

 

김천시는 관심 지역으로 투자계획 평가 결과, 전국 18개의 관심 지역 중에서 상위 20%(관심 지역 상위 4개 지자체)에 선정되어 28억 원의 기금을 지원받게 됐다.

 

이번 소멸대응기금 평가는 서면 평가, 현장 평가, 대면 평가 3단계로 나누어 외부 평가위원들이 평가했다.

 

시는 확보한 기금으로 폐교를 활용한 체류형 귀농귀촌 지원 공간 조성으로 예비 귀농귀촌인의 안정적인 정착을 유도하고, 청년 농업인 커뮤니티공간을 조성하여 청년 농업인의 유출을막고 신규 유입을 확대할 계획이다.

 

홍성구 김천시 부시장은 내실 있는 기금사업 추진을 통해 고령화 및 공동화 현상으로 활력이 저하된 농촌지역에 생활 인구 유입을 확대하고 정착을 유도하여 활기 넘치는 김천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천시, 2024년도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계획 평가 'A등급'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