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2(목)
 

 

 

구미=최동석 기자/ 국립금오공과대학교(총장 곽호상) 환경공학과 이원태 교수가 과학기술 발전 및 중소기업의 기술 혁신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주관하는 이번 표창은 중소·중견기업의 기술애로 해결을 위해 노력하고, 기술애로 상담 등 직접·연계 지원 활동을 통해 기업 R&D 역량 향상에 기여한 이에게 수여하고 있다.

 

이원태 교수는 2011년 국립금오공대에 부임한 이후, 기업의 기술애로사항, R&D 역량, 친환경성 등을 향상하기 위한 산학협력 활동을 활발히 진행해 왔다. 또한 상호 협력이 가능한 분야의 기업 및 유관기관의 네트워크 연결 및 강화를 위해서도 노력해 왔다.

 

특히, 2020년 이후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의 기업공감원스톱서비스 전문가로 활동하며, 지역 중소·중견기업의 다양한 기술애로사항을 해결했다. 대표적인 기술애로사항 해결 건으로, 오수 및 폐수 방류수 오염물질 처리 기술 전기분해를 적용한 녹조제거 기술 세탁폐수처리시설의 TOC 저감 기술 개발 등이 있다.

 

이원태 교수는 대학의 연구개발 역량을 바탕으로 기업의 기술개발 및 환경문제를 해결하고 이 과정에서 함께 참여한 학생들의 산학협력 역량도 향상되는 모습을 통해 많은 보람을 느낀다.”, “앞으로도 이러한 선순환 활동에 기여할 수 있는 역할을 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환경공학전문가인 이원태 교수는 현재 경상북도탄소중립지원센터장으로서 지역사회가 주도하는 상향식 탄소중립 사회로의 전환을 위해 녹색성장 기본계획 및 기후위기 적응대책의 수립 등을 전문적·체계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또한, 중소기업 기술개발 및 환경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제18회 중소기업기술혁신대전의 기술혁신 분야에서 국무총리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립금오공대 이원태 교수,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표창 수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