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8(목)
 


구미=김호숙 기자/  구미시는 준공 50년 이상이 경과된 구미 제1국가산업단지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노후 기반시설 재정비를 위한 재생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국토교통부로부터 국비를 지원받아 시행하는 이번 재생사업은 제1국가산업단지가 과거 산업시설용지 위주로 조성되어 있어 부족한 도로, 주차장, 공원 등 기반시설을 확충재정비해 노후된 산단의 쾌적한 공단 도심환경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총사업비는 429억 원으로 2017년 재생계획과 재생시행계획 수립을 완료했으며, 2018년도 수출대로 도로 정비와 그린네트워크 사업(L=2.5)을 시작으로 깅감단지 내 주차장(151), 소공원(A=1,223) 조성을 완료했다.

 

올해는 공단 내 공원2개소[근린공원(A=7,606), 소공원(A=1,234)] 조성으로 근로자 쉼터 제공에 따른 근로여건을 개선했으며, 특히, 좌회전 겸용차선으로 출퇴근시간 교통 혼잡이 심각한 1공단로 구간(홈플러스~창업보육센터)의 도로확장 공사를 통한 좌회전 전용차로 신설로 차량흐름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장호 시장은 내년도에는 구미 제1국가산업단지 내 노외주차장 1개소(239), 노상주차장 4개소(366), 도로 재정비(L=10.4km)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구미 제2, 3국가산업단지도 내년 재생사업지구 계획 승인을 목표로 추진 중이며, 재생사업으로 경쟁력 있는 국가산업단지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구미 제1국가산단 재생사업 순항, 경쟁력 강화에 주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