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8(목)
 


 구미=최동석 기자/ 구미시는 민선 8기 출범 후 열악한 지방재정을 확충하고 지역 현안의 신속한 추진을 위해 각종 공모사업 재원 마련에 행정력을 집중한 결과, 행정안전부 특별 교부세와 국비사업으로 35억 원의 재난안전 예산을 확보했다.

 

시가 확보한 재난안전관련 특별 교부세와 국도비는 드론기반 감시시스템 구축사업(특별교부세 4억 원), 고정밀 전자지도 챌린지 사업(10억 원), 민간주도읍면동 안전협의체구축 사업(4천만 원), 재해예방사업(도 재난관리기금 및 특별교부세 21억 원)이다.

 

건축물, 산림 등 접근이 어려운 현장의 실증분석을 바탕으로 위험 요인에 대한 정보를 실시간 수집 및 모니터링 하는 맞춤형 구미시 드론안전 시스템을 구축한다.

 

국토지리정보원과 협업하는고정밀 전자지도 챌린지 사업을 통해 노인요양시설 등 다중이용시설의 3차원 공간정보가 포함된 실내지도를 활용한 재실자 안전시스템 구축으로 ICT 기반의 상시 안전 대응 능력을 강화한다.

 

재해예방사업으로 확보한 도 재난관리기금과 특별교부세 21억 원은 도로비탈면, 소규모 위험시설, 소하천 등 인명피해가 우려되는 지역의 순차적 정비에 활용해 재해 사전예방 기능을 보강한다.

 

민원복지 위주의 기본 기능을 수행하는 읍면동에는 안전관리 기능을 강화하기 위한 안전협의체를 구성운영하는 시범사업을 추진해 지역의 다양한 주체들이 중심이 되는 안전요원을 양성하고 안전 사각지대를 선제적으로 발굴해 나갈 예정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구미시 재난안전예산 35억 확보, 시민 체감 안전도시 만든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