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8(목)
 


 구미=이광희 기자/ 구미시가 지난 2019년 주민 제안으로 시작한 원호지구 도시개발사업의 준공검사 등 행정절차를 마무리하고 26일 공사를 완료했다.

 

원호지구 도시개발사업은 조성된 토지를 기존 토지소유자들에게 돌려주는 환지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총면적 241735.11050세대(2,729) 규모로 계획돼 669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했다.

 

사업지구는 단독주택용지 216필지(75,838.1), 공동주택용지 1필지(38,313.1), 준주거시설용지 45필지(27,422.2), 주차장 2개소, 공원 3개소, 도로 53개 노선 등 주거용지와 기반시설로 구성돼 있다.

 

원호지구는 개통된 국도(33호선)대체 우회도로와 2025년 개통을 앞두고 있는 구미5국가산단 진입도로를 가까이 두고 있어 사통팔달의 교통망을 갖춰 교통 중심지로 거듭날 것으로 전망된다.

 

아울러 인노천을 끼고 있어 들성근린공원을 거쳐 낙동강으로 연결되는 생태하천을 산책할 수 있고 생활체육센터 등 편의시설이 개관 준비를 하고 있어 휴식과 문화의 여가생활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공동주택용지에는 내년 5월 준공을 목표로 원호자이더포레(834세대)가 공사를 진행 중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구미시 원호지구, 명품 주거단지로 탈바꿈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