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5(월)
 


군위=이해수 기자/ 군위군 보건소는 20247월 치매 환자와 가족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치매안심약국'을 신규로 지정하고 처음으로 운영한다.

 

지정한 치매안심약국은 관내 약국으로 군위읍 소재 대구약국, 백세약국 2개소며, 치매안심약국은 약사들이 치매 관련 전문 교육을 이수하고 약국의 시설 및 환경을 치매 친화적으로 변화시켜 지역사회 내 치매안전망 구축에 동참한다.

 

치매 환자들이 약물을 안전하고 효과적으로 복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지역 내 치매안심센터 및 의료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종합적인 치매 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치매안심약국 지정 정책을 통해 치매 환자들은 보다 안전하고 체계적으로 약물을 관리할 수 있게 되며, 이는 치매 치료의 효과를 높이는 데 기여할 것으로 본다. 또한, 가족들의 약물 관리 부담이 줄어들어 전체적인 삶의 질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윤영국 보건소장은 치매안심약국을 통해 치매 환자와 가족들의 고통을 덜고 치매 친화적인 사회를 만들어 나가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군위군보건소, '치매안심약국' 신규 지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