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3(목)
 


구미=이광희 기자/ 구미시는 11일 선산출장소에서 선산읍 단체장, 주민 등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선산 산림휴양타운 조성 사업환경영향평가서(초안) 주민설명회를 열었다.

 

시는 선산읍 노상리 일원에 조성될 선산 산림휴양타운 사업의 전반적인 설명과 추진 현황, 환경영향평가서(초안)에 대해 주민들이 알기 쉽게 안내했으며, 질의응답 시간을 통해 주민들의 궁금증을 해소하고 다양한 의견을 청취했다.

 

이번 환경영향평가서 초안에 대한 공람은 15일까지 선산읍 행정복지센터, 선산 출장소 산림과, 시청 종합허가과에서 열람할 수 있으며, 의견 제출은 22일까지 공람 장소에 비치된 주민의견서 양식을 이용해 공람 장소에 서면으로 제출하면 된다.

 

정봉화 산림과장은 주민들의 의견을 적극 검토해 사업에 반영할 것이며,성공적인 사업추진을 위해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고 했다.

 

선산 산림휴양타운 조성 사업은 시민들의 일상 속 행복 실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시작된 사업으로 2022년부터 2027년까지 선산읍 노상리 산8-2번지 일원 120ha에 총사업비 322억 원을 투입해 지방 정원, 산림 레포츠, 치유의 숲, 숲속 야영장, 목재 문화체험장 총 5개의 단위 사업으로 추진 중인 대형 산림 프로젝트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구미시 체류형 산림관광지 생긴다, 선산 산림휴양타운 조성 본격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